안녕하세요 개발팀 keroro 입니다.




모일 모요일의 개발팀 회의


 : 어디가면 좋을까여? 경마장이나 갈까..

: 경복궁이여!

: 다른 의견 없나요? (제발..)


다른 의견이 없어 경복궁 확정




개발팀: 뜻밖의 여정

(부제: 그들의 개고생)


일단 밥부터

(흔한 인스타er의 사진)


고기의 맛은 사진과 다르고, 버스를 대충 탄 바람에 예상과 다른 정류장에서 내리게 되는데


이때부터 였을까요. 우리의 소풍이 어긋난게..

(어디지.?)


너무나 청명한 하늘 한가한 경복궁(..응??)


개발팀 소풍은 화요일. 경복궁 휴궁은 화요일.

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


그래서 우린 창덕궁으로 향했습니다.

20분 걸어서요.


왜 한줄로 걸어가는지는 알수없지만.. 걷고 걷고 걷습니다.


pow도착er


들어가서도 걷고 걷고 걷고 거ㄷ.....

건물 아래로도 걷고 걷고 걷ㄱ.....

지친다.. (영혼 탈출)


: 하지만 우리의 여정은 끝이 없지!! 이대로 북촌으로 간다.


진격의 탬(팀장, 30)



소풍 중에 멀리서 들리는 소리

회사: 개발팀 도와줘요.

넵.



그렇게 길바닥 업무를 하며 소풍이 끝이 났습니다.



진짜 끝



+) 개발팀 현장다큐 - 양PD


신고
Posted by 시지온 CIZION


댓글을 달아 주세요